HOME > 종합 > 마케팅

[전략] 방송인 노홍철 스위스 프렌즈로 활동

“여행자와 소통하는 홍보대사 되겠다

  • GTN 조윤식 기자
  • 게시됨 : 2017-12-01 오후 5:20:36 | 업데이트됨 : 3일전

에디터 사진

한국 스위스정부관광청은 지난달 28일 해방촌 철든책방에서 방송인 노홍철을 스위스 홍보대사인 스위스 프렌즈(Swiss Friends)로 공식 임명했다.

 

방송인 노홍철은 이미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비긴 어게인’과 스위스정부관광청 초청으로 이뤄진 ‘스위스 기차 토크쇼’ 등을 통해 스위스와 친숙한 이미지를 갖고 있다.

 

그는 임명식에서 “여행을 많이 다녔지만 가장 기억에 남았던 곳이 스위스로 벌써 14번 방문했다”면서 “홍보대사로서 스위스를 친숙하게 알리는 것을 목표로 임하겠다”고 전했다.

 

김지인 스위스정부관광청 한국사무소 소장은 “스위스 여행을 제대로 알고 있는 노홍철 씨가 스위스 프렌즈로 임명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최근 스위스가 여행자들 사이에서 체험형 여행지로 인기를 끌고 있는데, 생동감 있는 스위스 여행을 알리기 위해 노홍철 씨가 적합한 인물이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한편, 방송인 노홍철의 스위스 홍보대사 첫 공식일정으로 내년 1월 ‘노홍철의 스위스 겨울 여행’이 진행될 예정이다.

 

그는 직접 취리히, 생갈렌, 루체른, 쉴트호른, 발레 및 체르마트 등 스위스 주요 지역과 스위스 기차 여행 등을 체험하고 소개할 계획이다.

 

<조윤식 기자> cys@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국격 먹칠하는’ 블랙 컨슈머
[종합] 에어프랑스 한국취항 35주년
[종합] 티웨이항공 88.7%로 우세
[종합] KATA, ‘관광회의’ 참가
[관광스타트업 기업] 청소년 배낭여행 전문… 함께 만들어가는 탄뎀
[관광스타트업 기업] 반려동물과 어디든지 여행갈 수 있어요
[관광스타트업 기업]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딜, 트립딜
[관광스타트업 기업] 사업성 공동모색… ‘민관 협력관계 극대화’ 전력
[관광스타트업 기업] 현지를 위한 ‘완벽한’ 온라인 플랫폼
[현장] “우리나라 경주와 같은 도시 타이난”
많이 본 기사
[전략] 르블랑 리조트와 로스카보스에서 즐기는 다양한 축제
[전략] 모두투어, 호주 상품전 열어
[항공] KE, 델리 화물기 취항
[항공] 향후 20년간 1인당 여행횟수는 2.5배 늘어나
[종합] 비투비와 함께 하는 전통시장 투어 실시
[항공] 캐세이패시픽, ‘홍콩항공권+디즈니랜드’ 패키지
[종합] 서울시-서울씨티투어 다문화 한부모가족 DMZ관광 협약 체결
[항공] ‘예약 서두르세요’ 항공권 특가세일 잇따라
[항공] ‘꽃보다 특가 리턴즈’ 터키항공, 내달 6일까지 할인
[종합] 여행업 법률 설명회 자문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