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종합] 방한 인센티브시장 다변화

  • GTN 안아름 기자
  • 게시됨 : 2018-01-05 오후 6:00:09

지난해 안보 및 외교 등의 문제로 방한 중국시장이 침체기를 맞았었지만 중국을 제외한 지역의 인센티브 단체 방한은 크게 늘었다.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해 전체 방한 인센티브 관광객은 총 20만586명으로, 27만277명이었던 2016년 대비 25.8% 감소했다. 그러나 지난해 중국을 제외한 지역의 방한 인센티브 관광객은 2016년 대비 24.8% 증가한 18만3307명으로 집계됐다. 국가별로 살펴보면 △베트남(5만6246명, 90.5%), △필리핀(4855명, 128.7%) △말레이시아(1만6681명, 27.3%) 등 동남아 주요 지역들의 증가세가 돋보였다. 그동안 방한 인센티브 실적이 미약했던 인도, 미얀마, 터키, 러시아 등도 상승세를 보여 향후 신규 인센티브시장으로써 두각을 나타냈다. 박철범 한국관광공사 미팅인센티브팀장은 “2017년에는 신흥 전략시장의 인센티브단체 유치 증진을 위해 기존 지원제도의 폭을 공격적으로 확대해 방한 매력을 어필했다”며 “특히 지난해 6월과 11월 대만과 베트남에서 실시했던 인센티브로드쇼에 최대 규모의 기관과 업계가 참여해 현지에서도 큰 호평을 받아 앞으로 지속적인 방한수요 창출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온라인투어, 크루즈시장 진출
[종합] 무안에서 달랏전세기 뜬다
[종합] 이스타항공, 팔라완 노선 ‘단독 취항’
[종합] 타이항공, 35년만에 ‘인천~홍콩’ 접는다
[종합] 캐세이드래곤에어 부산지사 사무실 폐쇄
[종합] 서울시 관광협회 분과 위원장 선출
[종합] KRT, ‘다낭 5일’ 1만2000콜 달성
[종합] ‘대한항공&델타항공 후원" PAG 정기모임
[종합] ‘역대 최대’ 캐나다 트레이드쇼… 미팅도 성황‘
[랜드] 블루칩 투어&컬쳐, 미서부 연계한 캐나다 상품 출시
많이 본 기사
[분석] 국제선 운항편 & 이용여객 모두 크게 증가
[골프] 행복한여행, 11월 특가 프로모션 진행
[골프] 엑스포관광, 동계 하노이?하이퐁 골프
[분석] 전세기로 더욱 다양해진 8월 청주국제공항
[골프] 중소여행사연합, 연말 친선골프대회
[분석] 국제선 찾아주는 여객 많아 좋지만 국내선은?
[종합] 온라인투어, 크루즈시장 진출
[종합] 무안에서 달랏전세기 뜬다
[종합] 日여행업, 밑구도부터 ‘탄탄’하다
[분석] 옌지 노선의 압도적 강세와 상하이 노선의 급성장 눈길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