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주요기사

[종합] 여행사 올해 1395명 고용 계획 있어

  • GTN 안아름 기자
  • 게시됨 : 2018-05-11 오후 4:57:30

 

 에디터 사진

한국여행업협회(이하 KATA)가 해외여행상품을 판매하는 여행사(이하 아웃바운드) 상위 20개사의 고용현황 및 계획을 조사해 발표했다.

 

 

조사 결과 지난해 상위 업체 20곳에서는 총 1653명을 채용했으며, 올해에는 1395명을 고용할 예정인 것으로 파악됐다. 아웃바운드 여행사는 약 1만2000개가 성업 중이며 현재 이 업체에서 프리랜서로 근무하는 국외여행인솔자까지 포함할 경우 고용인원은 4000여 명 이상일 것으로 예상된다.

 

 

아웃바운드 여행업계는 국민의 해외여행 증가로 아웃바운드 여행시장이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하는 인바운드 여행업계에 비해 시장 환경이 양호해 사회적 책임의 하나인 고용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국민의 해외여행은 쉼표가 있는 삶, 국제통상 마찰 완화, 국제교류를 통한 국가 외교역량 강화 등 순기능도 많이 가지고 있다.

 

 

‘2017 관광사업체 기초통계조사(2016년 기준 한국문화관광연구원)’를 보더라도 관광사업체 수는 지난해 대비 16% 증가했지만 여행업은 13.7% 증가한 1만6605개 사로 평균 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반면 종사자 수는 관광사업체 평균 증가율 11.2%보다 높은 16.4% 증가한 9만8421명으로 나타나 관광산업에서 여행업이 고용창출에 중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양무승 KATA 회장은 “인바운드 여행업계는 외래관광객 유치를 통한 외화획득에, 아웃바운드 여행업계는 고용증대를 통한 국가경제발전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제관광 교류확대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국격 먹칠하는’ 블랙 컨슈머
[종합] 에어프랑스 한국취항 35주년
[종합] 티웨이항공 88.7%로 우세
[종합] KATA, ‘관광회의’ 참가
[관광스타트업 기업] 청소년 배낭여행 전문… 함께 만들어가는 탄뎀
[관광스타트업 기업] 반려동물과 어디든지 여행갈 수 있어요
[관광스타트업 기업]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딜, 트립딜
[관광스타트업 기업] 사업성 공동모색… ‘민관 협력관계 극대화’ 전력
[관광스타트업 기업] 현지를 위한 ‘완벽한’ 온라인 플랫폼
[현장] “우리나라 경주와 같은 도시 타이난”
많이 본 기사
[분석] 논란에도 끄덕없는 대한항공 탑승률
[분석] 제주항공 다낭노선 94%로 최고 탑승률 기록
[분석] 에어서울 탑승률 1위 LCC 고공행진 여전
[전략] 유레일, 브랜드 캠페인 영상 선보여
[전략] 사랑나눔여행으로 온정 전달
[전략] 세계적인 철인 3종 경기 <아이언맨 70.3> 개최
[현장] 새로운 보석, 조호르바루/ 평화와 화합의 나라 싱가포르
[랜드사] 땡처리닷컴, 국내 항공 예약 시스템 ‘제다’ 오픈
[분석] 전형적인 비수기 대형행사로 고전 가격경쟁 통해 탑승률 증대 안간힘
[랜드사] 트래버스, 태국 방콕에서 워크숍 가져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