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마케팅

[프로모션] 서정태 사장 취임

  • GTN 김미현 기자
  • 게시됨 : 2018-11-05 오전 9:32:21 | 업데이트됨 : 12분전

에디터 사진

 

워터웨이플러스 제5대 대표이사 자리에 서정태 사장이 새로 취임했다. 지난 1998년부터 동원대학교 호텔관광학과 교수로 재직하면서 후학 양성에 기여한 바가 크다. 또한, 서 대표는 서울관광재단 이사, 한국마을관광진흥원 이사장, 서울시 한강시민위원회 위원을 역임하는 등 관광분야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다.

 

 

한편, 서정태 대표는 지난 10월25일 진행된 취임식에서 “아라뱃길 친수경관 시설 및 관광레저, 마리나를 비롯한 전국의 강 문화관 운영 활성화와 신개념의 친수공간 창조를 주요 임무로 하고 있는 공공기관으로써 보다나은 공익적 편의 제공 및 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통해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공공기관의 위상 정립”에 앞장 서 주기를 임직원에게 주문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종합] 마이리얼트립, 170억 투자 유치
[종합] 내국인도 ‘도심 공유숙박’ 이용 가능
[종합] ‘더 안전해졌습니다’… 토파스, ‘PCI DSS 레벨1’ 인증
[종합] 대주항운 인사
[종합] 한국VS일본, ‘출국세 사용’ 어떻게 다른가
[종합] ‘끊임없는 도전’ 온라인투어 19주년
[랜드] 일정, 목적지 다양… 모노 상품까지 출시
[골프] 태풍에 중단된 사이판 골프 재가동
[주식분석] ‘희비 엇갈렸던’ 2018년…올해 여행주 전망은 ‘맑음’
[종합] 멕시코 홍보업무, 대사관에서 맡는다
많이 본 기사
[호텔리조트] 에어비앤비 플러스, ‘독특한 디자인’ 눈길
[분석] 동남아 각 목적지 노선 다변화 두드러져
[종합] 인터파크투어와 자유투어, ‘다낭 5일’ 1만 콜 달성
[마케팅] 허츠, ‘통 큰’ 프로모션
[항공] 항공사 NEWS
[마케팅] 겨울절경 감상… ‘뉴욕의 3대 전망대’
[종합] 한국VS일본, ‘출국세 사용’ 어떻게 다른가
[종합] 평균 탑승률 80% ‘황금노선’
[분석] 미주 노선 일괄 하락에도 괌은 승승장구
[종합] 관협중앙회, 16일 신년인사회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