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eadline > News

중국남방항공 신규취항·부가 서비스 최신 소식 업데이트

  • GTN 이원석 기자
  • 게시됨 : 2019-05-13 오전 8:22:22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중국의 3대 항공사인 중국남방항공이 올해 하계시즌 새로운 신규취항과 더불어 더욱 다양해진 부가서비스를 내세우며 국내 항공시장에서의 세력을 넓히고 있다.

 

 

지난 9일 국내 여행업계 관계자 약 50명을 대상으로 열린 ‘중국남방항공 하계 상품설명회’에는 리우샹준(Liu Xing Jun) 중국남방항공 한국지역 영업부 이사가 참석했으며, 리우샹준 이사의 인사말과 함께 본격적인 설명회가 시작됐다. 현재 한국에서 중국으로 직항 연결중인 중국남방항공의 운항노선은 총 14개로 그중 주요노선인 광저우, 대련이 데일리 3편, 베이징·상하이·선양 노선이 데일리 2편 운항중이며, 주회 총 운항편수는 160편을 제공하고 있다.

 

 

올 하계시즌 증편될 노선으로는 기존 주2회 운항 중이던 인천-정저우 노선이 주7회로 증편되며, 인천-신천 노선이 주2회(수·토요일)로 재 운항될 예정이다.

 

 

중국남방항공은 한-중 간 직항노선 이외에도 미주, 유럽 등 다양한 국제환승노선을 보유하고 있으며, 로스앤젤레스 노선을 포함한 미주지역 6개, 대양주 8개, 유럽 9개, 중동 및 아프리카 2개 노선을 운항중이다.

 

 

특히 중국남방항공의 중국 경유 장거리 노선을 이용하면 자사와 협력을 맺은 현지 호텔에서 무료 숙박이 가능하기 때문에 편안한 휴식은 물론 경유지에서의 특별한 여행을 즐길 수 있다.

 

 

그중 인천-광저우-비엔나 노선이 오는 6월18일부터 주3회(화·목·토) 새롭게 취항될 예정이며, 오는 6월25일에는 인천-정저우-런던 노선이 주2회(화·토) 운항을 계획하고 있다.

 

 

단, 정저우에서 스탑오버 시 호텔 무료 숙박은 중국남방항공에서 제공하는 것이 아닌 정저우공항에서 제공함으로 출발 전 사전신청은 필수사항이며, 신청 후 정저우공항의 환승카운터에서 호텔에 관련된 예약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리우샹준 중국남방항공 한국지역 영업부 이사는 “중국남방항공은 지난 1994년 서울-심양 노선 취항과 함께 한국사무소를 설립했으며, 한국시장 진출이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했다”며 “한국 파트너업체들이 중국남방항공을 지속적으로 지지해주기를 바라며, 더욱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겠다”고 전했다.

 

 

<이원석 기자> lws@gtn.co.kr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캐나다 알버타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투어’
성황리에 끝난 ‘홍콩 관광교역전’
홋카이도, 관광 설명회·토크콘서트 성료
‘JW 메리어트 몰디브’ 론칭
호텔 + 단독 차량까지 원스톱 예약
“목생도사 전생현사”
데스크가 업계 임원에게 묻다
온라인투어, SI 선포 & CCO 임명식
세계항공운송정상회의 개최
라오항공, 내달부터 GSA체제로 운영
많이 본 기사
모두투어 메가세일 대박 예감
홍콩 익스프레스, 가족의 달 항공 특가 프로모션 실시
홍콩, 타이베이 및 미주 5개 도시 특가 판매
박임석 신임 대표
인유성 신임 대표
[위클리 홈쇼핑] 여행박사의 ‘다낭/호이안 5일’ 9300콜
주간 탑승률 분석
아시아나, ‘하바롭스크·사할린·델리·시카고’ 운휴
‘의미 없는’ 고정환율
펫팸족 2명 중 1명, 반려동물과 여행
매일 주요 기사 및 블로그 게시물을 이메일로 받습니다.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