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stination > Local

모두투어 업계 첫 다낭법인 설립

  • GTN 김미루 기자
  • 게시됨 : 2019-06-13 오후 4:47:47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베트남의 인기를 견인하고 있는 다낭에 모두투어가 지난 6일 업계 최초로 베트남 다낭 법인을 설립했다.

 

 

모두투어 베트남 다낭 법인에서는 지사장을 포함해 한국직원 2명, 현지직원 3명이 업무를 진행하며 현지 호텔 및 관광지에 대한 관리를 통합적으로 관리하고 베트남 다른 지역과의 연계상품을 개발해 더욱 다양하고 경쟁력 있는 여행상품을 고객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6일 다낭 법인 설립식에는 한옥민 모두투어 부회장을 비롯한 모두투어 주요 임직원 및 다낭 현지 유관업체대표와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다낭 법인은 안정적인 호텔 객실 확보 및 원가절감 등을 통해 다낭 여행상품의 질적인 성장과 안정적인 서비스 공급으로 고객만족을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모두투어 관계자는 “다낭은 최근 몇 년간 내국인 관광객이 가장 많이 방문한 해외여행지다. 모두투어의 다낭법인 설립으로 타사대비 베트남 시장의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고 생각한다”며 “향후 지속적으로 해외네트워크를 확대해 상품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광고 AD
이번호 주요기사
양무승 서울시 관광명예시장 관광 금훈장 수상
숨겨진 블루오션 ‘장애인 전용 상품’ 육성해야
곤두박질 치는 여행주
노랑풍선, ‘사이판 PIC’에 전용 사무실
이주의 여행사, 항공사 동향 및 주가
친환경 생태관광도시, ‘울산’
TV홍보 효과, 캐나다 시장 활성화 기대
참좋은여행 ‘다낭4/5일’ 7440콜 달성
공급 UP, 운임 DOWN ‘알짜 노선’ 몽골
많이 본 기사
클락에도 관광코스가 있다
위기가 기회다7 - 성공적인 인도 여행업 사례
[위클리 홈쇼핑] 참좋은여행 ‘다낭4/5일’ 7440콜 달성
공급은 UP, 운임은 DOWN ‘알짜 노선’ 몽골
“TASF 많이 받아내자” ‘항공 클래스’ 가격 조작
양무승 서울시 관광명예시장 ‘한-프랑스 우호 기여’ 관광 금훈장 수상
숨겨진 블루오션 ‘장애인 전용 상품’ 육성해야
‘여행사 할부거래업 등록’
비엣젯항공, 부산~나트랑 직항
서울관광재단, ‘관광편의시설 향상’… 최대 1000만 원 지원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

광고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