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Focus

마이리얼트립, ‘패키지 여행 시장 진출’ 시동

‘가이드라이브’ 투자

  • GTN 김기령 기자
  • 게시됨 : 2019-08-02 오후 6:26:58 | 업데이트됨 : 1분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최근 항공과 숙박으로 사업을 확대한 마이리얼트립이 패키지 시장으로도 사업영역을 확대한다. 마이리얼트립은 패키지여행 상품을 기획하는 스타트업 가이드라이브(공동대표 김지형, 한주영)에 투자했다.

 

 

‘가이드라이브’는 LG전자,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출신의 브랜드마케팅 전문가 김지형 대표와 유로자전거나라에서 직접 가이드와 상품 개발을 전담했던 한주영 대표가 ‘전문 가이드 중심의 여행 기획사’를 모토로 올해 창업한 회사다. 특히 한주영 대표는 국내 최초로 몽생미셸 내부 가이드 투어를 비롯해 독창성 있는 다양한 유럽 여행 상품을 개발 및 진행한 경험을 갖고 있다.

 

 

‘가이드라이브’는 가이드들이 직접 상품 개발에 참여해 사후 관리까지 진행한다는 점에서 차별성을 띤다. 기존에 현지 랜드사가 패키지여행 상품을 구성하는 유통 구조에서 벗어난 것이다.

 

 

패키지여행의 핵심 역할인 가이드가 고객 만족 및 서비스 품질을 최우선으로 상품을 기획하기 때문에 쇼핑이나 팁 강요가 배제되는 것은 물론, 호텔예약부터 모든 여행일정을 이용자들의 희망에 맞춰 개발하고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투자로 마이리얼트립은 가이드라이브에 전문 가이드들과 테마 상품을 연결해주고 특정 고객을 대상으로 한 프리미엄 상품부터 다양한 형태의 패키지 등 기존 여행 시장에서 볼 수 없던 상품 기획의 혁신을 함께 만들고 선보여 나갈 계획이다.

 

 

현재 마이리얼트립은 약 2만 개의 여행 상품 중개를 비롯해 최저가 해외 항공권 및 호텔 예약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들어 상반기에만 지난해 지표를 웃도는 약 1400억 원의 거래액을 기록하는 등 국내 최대 자유여행 전문 플랫폼으로 성장해 왔다.

 

 

이동건 마이리얼트립 대표는 “브랜드 기획, 디자인, 콘텐츠 제작, 베테랑 가이드, 여행 상품 개발 등 다방면의 인재들이 뜻을 모아 설립된 가이드라이브가 앞으로 여행 시장에서 보여줄 모습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양사의 장점을 살려 이용자들에게 더 다양한 선택을 제공하고 국내 여행 시장이 성장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주영 가이드라이브 대표는 “국내 자유여행시장을 이끌어 온 마이리얼트립과 함께 전문 가이드에 기반해 차별화된 새로운 여행 상품과 관련 콘텐츠들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투자로 고객 만족을 위한 경쟁력 강화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마이리얼트립은 여행 성수기를 맞아 호텔, 항공 최저가 이벤트를 비롯해 현지 당일 예약 서비스의 강점을 활용해 다양한 할인 쿠폰을 제공 중에 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하나투어 ‘4만 원대’ 모두투어 ‘2만 원대’… ‘무너졌다’
‘우리나라를 제대로 알자’… 인바운드 시장까지 확장
모두투어 여행박람회, 일본관은 없다
‘UAE 증편’ 무산
양준용 보물섬투어 대표이사
동계시즌 클락노선 늘어난다
‘애물단지’된 일본노선… 3분기도 위태롭다
오히려 지금, 내 사람 챙기기에 집중할 때
상반기 홈쇼핑 ‘최다방영’ 아시아나·KRT
“여행업계 큰 별 지다”
이번호 주요기사
‘데이터풀 활용… 항공사업채널 넓히겠다’
맞춤 수제화…서핑체험 LCC, 직원케어 ‘눈길’
‘창립 58주년’ 한진관광, 23일까지 퀴즈이벤트 실시
방한외래객 147만6218명, 전년 대비 15.1% 증가
2019년 6월 여행통계 방한 외래객 15% 증가
일본 방문객 줄어들자 대체지역 플러스 성장
관광수지 적자, 또 늘어날까
방콕부터 치앙마이까지… 익숙하면서 새로운 태국 여행
4차 산업혁명시대 스마트 인솔
크루즈 여행 시 뜻하지 않은 사고 대처법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