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Analysis > 지역

방한외래객 147만6218명, 전년 대비 15.1% 증가

  • GTN 나주영 기자
  • 게시됨 : 2019-08-14 오후 7:14:42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본지는 한국관광공사에서 발표하는 매월 주요 현지 관광정책 및 업계 동향을 분석함으로써, 국내 여행업계의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 지난 6월 국내 여행시장 동향은 중국 개별관광객 증가를 비롯한, 일본 아중동 등 시장의 지속 증가로 전년 대비 15.1%가 증가한 147만6218명이 방한했다.

<나주영 기자> naju@gtn.co.kr

 

 

중국

방한시장 회복 분위기 지속

 

지난 6월 중국은 단오절 연휴(6.7~9)효과 및 복수비자 발급 대상 지역 확대 등 방한시장 회복 분위기가 지속되며 전년 대비 25% 증가한 47만5007명이 한국을 찾았다.

 

 

공항 및 항구로 입국한 중국인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24.5%, 28% 증가했으며, 특히 인천공항과 인천항으로 입국한 중국인은 각각 24.5%, 28% 증가했다.

 

일본

LCC 프로모션 확대 및 엔고 영향

 

LCC 프로모션 확대 및 엔고 등으로 방한수요가 늘어나며 전년 대비 20.1% 증가한 28만2476명이 방한했다. 공항 및 항구로 입국한 일본인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21.6% 증가, 2.5% 감소했으며 인천공항과 부산항으로 입국한 일본인이 각각 25.2%, 10.3% 감소했다.

 

 

모든 연령층이 증가한 가운데 20세 이하와 20대의 젊은 연령층이 각각 전년 동월 대비 38.6%, 38% 증가했다.

 

 

대만

역대 최대 월 입국자 기록

 

대만은 크루즈 모객 호황 및 LCC 항공사 연계 지방 항공 노선 활용으로 역대 최대 월 입국자를 기록했다. 지난 6월 한국을 찾은 대만인은 11만8437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15.1% 증가했다.

 

 

공항으로 입국한 대만인은 전년 동월 대비 13.7% 증가했으며, 특히 김해공항으로 입국한 대만인은 6% 증가했다.

 

홍콩

정치적 혼란, 아웃바운드 침체기 이어져

 

경제 불안정 장기화 및 혼란스러운 정치 이슈 등으로 전체 아웃바운드 침체는 6월까지 계속 됐다. 전년 대비 6.7% 감소한 6만1723명이 한국을 찾았으며 공항으로 입국한 홍콩인은 7.2% 감소했다. 이중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홍콩인은 8.1% 감소했다.

 

 

모든 연령층이 감소한 가운데, 20세 이하와 20대가 각각 전년 동월 대비 -7.6%, -8.6%로 가장 많이 감소했다.

 

싱가포르 

부산~싱가포르 직항노선 본격화

 

싱가포르는 6월 방학시즌으로 가족단위 여행객이 늘어나고 부산~싱가포르 직항노선 운항이 본격화되며 전년 동월 대비 7% 늘어난 2만4723명이 방한했다.

 

 

공항으로 입국한 방한 싱가포르인은 전년 동월 대비 6.8% 증가했으며 이중 김해공항으로 입국한 싱가포르인은 196.8%로 크게 증가했다. 2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층이 증가한 가운데, 20세 이하 연령층과 40대가 각각 전년 동월 대비 22.6%, 15.4%로 가장 많이 증가했다.

 

 

필리핀 

라마단 휴일 및 독립기념일

 

6월 초까지 이어지는 필리핀 현지 학교 방학과 라마단 휴일(5일) 및 독립기념일(12일) 등으로 해외관광 수요가 증가하며 전년 동월 대비 8.5% 증가한 4만748명이 한국을 방문했다. 공항 및 항구로 입국한 필리핀인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6.3%, 1.8% 감소했으며 인천공항과 부산항을 통한 입국은 각각 17.7% 증가, 2% 감소했다.

 

 

모든 연령층이 증가한 가운데, 20세 이하 연령층과 40대가 전년 동월 대비 25.1%, 16.9% 증가했다.

 

 

베트남

여름방학으로 해외여행 수요 증가

 

베트남은 여름방학으로 인해 해외여행 수요가 늘어나며 전년 동월 대비 20.8% 늘어난 5만8339명이 방한했다. 공항으로 입국한 베트남인은 전년 동월 대비 20.9% 증가했으며, 이중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베트남인은 16.9% 증가했다.

 

 

모든 연령층이 증가세를 보인 가운데, 20대와 30대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9%, 25.8%로 가장 많이 증가했으며 여성이 19.6%, 남성이 18.1% 증가했다.

 

 

태국

출국 단속 및 국내 출입국 심사 강화

 

5월 중순 이후 학교 개학에 따라 전반적인 해외여행 수요가 감소한 가운데, 태국 현지 출국 단속 및 국내 출입국 심사 강화에 따른 악영향이 지속되며 전년 동기 대비 8.1% 감소한 2만7684명이 한국을 찾았다.

 

 

공항으로 입국한 태국인은 전년 동월 대비 8.2% 감소했으며, 이중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태국인은 17% 감소했다.

 

 

말레이시아

라마단 종료 후 국내 친지 방문 집중

 

말레이시아는 지난 6월 라마단 종료 후 무슬림 중심으로 국내 친지 방문이 집중되고 라마다 기간 할인 등이 종료로 해외여행 수요가 위축되며 전년 대비 7.6% 감소한 2만5533명이 방한했다.

 

 

공항으로 입국한 말레이시아인은 전년 동월 대비 7.7% 감소했고, 이중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말레이시아인은 9% 감소했다.

 

 

인도네시아

최대 연휴 르바란 기간, 여행수요 회복

 

인도네시아 최대 연휴인 르바란 기간이 6월 초(6.1~9)까지 이어진 가운데, 5월 대선결과 발표 등에 따른 정국 불안정으로 위축된 여행수요가 회복되며 전년 동월 대비 22.1% 증가한 2만7880명이 방한했다.

 

 

공항으로 입국한 인도네시아인은 전년 동월 대비 24.6% 증가했으며, 이중 인천공항 입국객은 26.1% 증가했다.

 

 

인도

한일 단체여행 상품 판매

 

인도 여행사의 한국+일본 단체여행 상품 판매 및 중국 남부 항공사들의 광저우 환승·인천 도착 항공노선 개시로 저렴한 여행상품이 늘어나며 전년 동월 대비 28.1% 늘어난 1만3249명의 인도인이 한국을 찾았다.

 

 

공항으로 입국한 인도인은 전년 동월 대비 32.6%, 항구로 입국한 인도인은 20.2% 증가했고, 인천공항과 부산항으로 입국한 인도인은 각각 34.4%, 28% 증가했다.

 

 

중동

라마단 후 원거리 여행으로 트렌드 바뀌어

 

중동은 라마단 종료 후 실시하는 이드 알피트르 연휴 기간 동안 가족·친지 방문 풍습에서 원거리 목적지 여행을 떠나는 트렌드로 변화하며 전년 동월 대비 19.1% 증가한 1만7244명이 방한했다.

 

 

공항으로 입국한 중동인은 전년 동월 대비 20% 증가했고, 이중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중동인은 16.2% 증가했다.

 

 

모든 연령층이 증가한 가운데 이중 30대와 40대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25.1%, 34.6%로 가장 많이 증가했다.

 

 

미국

항공노선 증가 및 여름방학으로 수요 증가

 

미국은 항공노선 증가 및 6월 초·중·고 여름방학 기간으로 방한 수요가 늘어나며 전년 동월 대비 11.2% 증가한 10만5398명이 한국을 찾았다.

 

 

공항 및 항구로 입국한 미국인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0.8%, 27.8% 증가했으며, 이중 인천공항 및 부산항으로 입국한 미국인은 각각 10.5%, 22.9% 증가했다.

 

 

모든 연령층이 증가한 가운데, 20세 이하와 20대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2%, 12.7%로 가장 많이 증가했다.

 

캐나다

항공노선 증편운항 및 대형 항공기 투입

 

대학교 방학이 시작되고, 항공노선 증편운항 및 대형 항공기 투입 등 항공공급량이 안정적으로 늘어나며 전년 동월대비 11.1% 증가한 1만6133명의 캐나다인이 방한했다.

공항 및 항구로 입국한 캐나다인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8.7%, 128.6% 증가했다. 이중 인천공항 및 부산항으로 입국한 캐나다인은 각각 9.2%, 121.7%로 항구로 입국한 캐나다인의 비중이 크게 증가했다

 

 

러시아

모스크바&블라디보스토크행 공급좌석 증가

 

인천~모스크바 증편운항, 인천~블라디보스토크 노선 대형 항공기 투입 및 여름방학 시작 등 항공 상황이 개선되며 전년 동월 대비 7% 증가한 2만8666명의 러시아인이 한국을 찾았다.

 

 

공항 입국한 러시아인은 전년 동월 대비 13.3% 증가했으며 항구로 입국한 러시아인은 16.1% 감소했다. 이중 인천공항 및 기타항구로 입국한 러시아인은 각각 11.2% 증가, 13.5% 감소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하나투어 조직개편 그후
‘쉬운 결제방식’이 고객의 지갑을 연다
여행마스터, 창립 10개월만에 내홍 휩싸여
하나·모두, 8월 실적 하락
‘아시아나 매각’ 예비입찰 마감… 새 주인은 누구?
위기해결은 ‘선택&집중’
노랑풍선, 18주년 기념식… ‘더 힘냅시다’
아비아렙스코리아 조직개편
인도 전자비자 변경요금 발표… 인도로드쇼 설명회 개최
‘여행업계 의인’ 이기현씨 화제
이번호 주요기사
국적 LCC ‘옛날이 몹시 그립습니다’
창립 1년도 안됐는데… 내홍 휩싸인 여행마스터
‘직원들이 떠안은’ 모객률
진에어, 국토부에 ‘제재 해제’ 공식 요청
프리랜서 인솔자가 현지에서 다쳤을때 여행사 보상 범위는?
여행업계에 관광기금 150억 특별융자
관광청 뉴스레터, ‘홍보 효과는 미미’
온누리투어 ‘베트남(하노이,하롱베이,옌뜨) 5일’ 6129콜 달성
‘커플들의 숨은 명소’ 사프란볼루
‘잘츠부르크의 가을놀이’ 알파인 써머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