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Opinion

진정한 겨울을 만날 수 있는 곳! 스위스 눈꽃 겨울 기차 여행!

알아두면 다~쓸데 있는 유럽 기차 여행 백서④

  • GTN 김미현 기자
  • 게시됨 : 2019-11-07 오후 6:39:34 | 업데이트됨 : 2분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신복주

레일유럽 소장

eeom@raileurope.com

 

 

글 싣는 순서

① 패스와 티켓 구매 노하우

② 나라별 시그니처 초고속 열차와 이용 팁

③ 지금 안가면 후회하는 기차여행 코스1

동유럽의 감성적인 멜로디를 찾아서 &

겨울 스위스 기차여행

④ 지금 안가면 후회하는 기차여행 코스2

클래식한 유럽의 정수 & 지중해 향기

 

 

 

스위스의 겨울만큼 기차 여행이 제격인 계절이 없다. 꽁꽁 얼어붙은 눈꽃 결정체가 가녀린 나뭇가지마다 반짝이고, 전나무 위로 소복이 내려앉은 눈송이가 동화의 나라에서나 있을 법한 풍경을 만들어낸다. 이런 꽁꽁 얼어붙은 알프스의 진풍경을 따뜻한 곳에 앉아 향기 좋은 커피나 와인 한 잔을 곁들이며 감상할 수 있는 곳이 바로 기차다.

 

 

스위스의 유명 관광열차인 ‘빙하특급(Glacier Express)’이나 ‘베르니나 특급(Bernina Express)’처럼 파노라마 기차를 타도 좋고, 잡지나 엽서에서 보았을 법한 겨울 풍경 사진의 출처를 알아 낸 뒤, 그 노선을 운행하는 로컬 기차에 올라 봐도 좋다. 프리미엄 파노라마 열차처럼 관광객들의 편의를 갖춰 놓지는 않았지만, 스위스의 겨울은 어느 기차든 환상적인 풍경을 자랑한다. 물론 스위스 트래블 패스(Swiss Travel Pass)를 소지하고 있는 경우, 파노라마 기차도 예약비만 내면 탑승할 수 있으니 굳이 로컬 기차를 고집할 필요는 없다. 그래도 파노라마 기차가 운행하는 전 구간을 탑승할 시간이 안된다면 같은 구간 내의 로컬 기차를 부분적으로 이용해 보아도 좋다. 알프스 가장 심연한 그 곳, 그 겨울 풍경 속 눈꽃을 따라 달리는 기차를 추천해 본다.

 

 

래티슈 철도(Rhatische Bahn: RhB)가 운영하는 알불라(Albula)와 베르니나(Bernina) 라인은 알프스를 통과하며 가장 스펙타클한 절경을 보여주는데,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등록된 철도 구간이기도 하다. 이 구간을 가장 잘 감상할 수 있는 방법이 바로 ‘베르니나 특급(Bernina Express)’에 오르는 것이다.

 

 

베르니나 특급은 고품격 관광 열차 중 하나로, 알프스의 가장 높은 지점들을 통과하며 알프스 겨울의 심연한 풍경을 보여준다. 쿠어(Chur)를 출발해 웅장한 빙하지대를 지나며 야자수를 볼 수 있는 티라노(Tirano)까지 하강 여정을 계속한다. 베르니나 특급의 하이라이트는 유네스코가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한 구간, 란트바써 비아둑트(Landwasser Viaduct) 다리와 나선형으로 굽이치며 하강곡선을 그리는 구간인 베르귄(Bergun)과 프레다(Preda) 구간을 꼽을 수 있다. 베르니나 구간 중, 오스피치오 베르니나(Ospizio Bernina)역에서 가까운 라고 비앙코(Lago Bianco)는 특히 겨울에 특별하다. 하얀 호수라는 뜻에 반대되는 검은 얼음을 체험할 수 있다. 햇살 가득한 겨울 날, 검고 유리처럼 매끈한 표면의 얼어붙은 호수 위를 올라가끝없이 깊어 보이는 검은 호수 속을 바라보고 있노라면 마치 마법에 빠진 것만 같다. 또한, 얼어붙은 검은 호수 너머로 펼쳐지는 산 풍경 위로 노을이 내려앉으면 거대한 호수 표면에 붉은 노을이 반사되어 검은 호수가 점차 핑크색으로, 그리고 깊은 붉은 빛으로 변해가는 장관을 목격할 수 있다.

 

 

스위스의 겨울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바로 ‘빙하특급’이다. 세계에서 가장 느린 특급 열차로 이름에서 풍겨 나오는 포스만큼 빙하특급이 선사하는 겨울 속 풍경은 절경에 가깝다. 빙하특급은 291개의 다리와 91개의 터널을 지나는 기차로 약 7시간 30분에 걸쳐 달리는 세계에서 마테호른(Matterhorn)이 우뚝 솟아 있는 알프스 산골마을 체르마트부터 패셔너블한 리조트 생모리츠까지 이어준다. 구름 속을 뚫고 올라 사람의 손길이 전혀 닿지 않은 알프스의 눈 덮인 시골 풍경과 알프스 절벽을 지나는 광경도 볼 수 있다. 특히, 빙하특급 일등석을 미리 예약해 둔다면 커다란 창문을 통해 겨울 풍경을 더 매력적으로 즐길 수 있다. 또한 멋진 분위기의 식당 차량이나 좌석에서 점심 식사를 즐겨보는 것도 빙하특급을 겨울에 타는 백미다.

 

 

스위스 트래블 패스 소지자는 스위스 전역의 기차, 버스, 트램 등을 정해진 기간 안에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고, 파노라마 기차는 예약비만 내면 된다. 스위스를 여행하는 이들을 결코 실망시키는 법이 없는 눈꽃 열차, 알아 두면 다~쓸데 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미등록 여행업체 사기… 어김없이, 여행업계만 여론뭇매
델타에어에이젠시 최기종 대표이사
대한항공 2020 정기임원 인사발령
셀프 체크인, 빠른 속도로 확산
‘최고 콜 수’는 참좋은여행…장가계 5/6일 상품 7300콜
뱀부항공 & PAA ‘한-베트남 노선 확대’ MOU
아에로멕시코, 내년 항공요금설명회
‘격이 다른 프리미엄 럭셔리 선사’ 셀러브리티
AITA 회장배 골프대회 성료
4일 서울관광발전포럼
이번호 주요기사
대한항공 2020 정기임원 인사발령
Your Next Destination, Nevada
자살,보험도 없다
미등록 여행업체 사기… 어김없이, 여행업계만 여론뭇매
아에로멕시코, 내년 항공요금설명회
뱀부항공 & PAA ‘한-베트남 노선 확대’ MOU
델타에어에이젠시 최기종 대표이사
4일 서울관광발전포럼
셀프 체크인, 빠른 속도로 확산
‘격이 다른 프리미엄 럭셔리 선사’ 셀러브리티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