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KATA, 코로나19위기대응 특별委 첫 회의

문관부에 '여행업 집합금지업종 지정' 공식 요청키로

  • GTN 취재부 기자 marketing@gtn.co.kr
  • 게시됨 : 2021-04-12 오후 6:23:49 | 업데이트됨 : 15시간전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한국여행업협회(KATA)의 ‘코로나19 위기대응 특별위원회’ 첫 회의가 지난12일 협회 사무실에서 개최됐다.

총18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특별위원장으로 황두연 유에스여행 대표가 추대됐다.

 

특별위원회는 지난 3월 개최된 이사회에서 발의 돼 신설됐으며, 코로나19에 따른 위기국면을 슬기롭게 극복해 나가기 위한 다양한 의견조율과 해결방안을 모색코자 구성된 조직이다.

 

첫 회의는 오후3시에 시작해 6시까지 3시간동안 열띤 토론을 이어갈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보였으며, 참석위원들은 우선적으로 정부를 대상으로 여행업을 ‘집합금지업종’에 준하는 지원을 해 줄 것을 요청할 계획이다.

덧붙여 집합금지 업종으로 지정이 안 될 경우 그 이유에 대해서도 공식 질의할 방침이다.

 

회의에 참석한 한 위원은 “89년 해외여행자유화 이후 업계의 힘든 사항들을 이번 회의에서 참석한 위원들이 다 이야기 한 것 같다”며 “앞으로 특별위가 코로나19관련 건의사항의 대표성을 갖고 다양한 요구를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업계에서는 코로나19사태와 관련해 지금까지 각계각층에서 중구난방식으로 요구하는 사안들을 이번 특별위의 ‘창구 일원화’를 통한 활약을 기대하고 있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권용집 홍콩관광청 한국지사장 은퇴
모두투어, 벨몬트호텔 여행상품 출시
KATA, 서울소재 분담금 10만원 부과
보람 있었던 ‘40년 여행업’
‘하와이 입국’ 쉬워진다
파라다이스시티, 스파 & 테마파크 새단장
‘한국 여행사들과 협력’에 온 힘 쏟겠다
이제 여행도 ‘구독’해서 떠나보자
6월 셋째주] 관광공사 NEWS
‘포스트 코로나’ 터키의 가볼만한 여행지 3곳
이번호 주요기사
‘플랜더스 코리아컵 온라인 사이클링 대회’ 성료
하나투어 송미선대표, 어린이 교통안전 챌린지 동참
모두투어, 괌/사이판 단독특별기 운영
참좋은여행, 도시락 응원 받아
서울국제관광박람회 개막
한진관광, 해외여행 프로젝트 3탄 ‘Aloha is back!’
노랑풍선, 자유여행플랫폼 오픈 이벤트
이룸투어, ‘골프여행 전문 파트너십 프로그램’ 운영
남북 평화관광 정책토론회 개최
‘하와이 입국’ 쉬워진다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