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행신문 로고

HOME > Headline > News

한국공항 사장에 이승범 KE 부사장 임명

한진관광 대표에 안교욱상무 내정

  • 트위터 공유버튼 페이스북 공유버튼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공유버튼

에디터 사진  에디터 사진

 

최근 한진그룹이 지주회사와 그룹 계열사에 대한 2022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이승범<사진 왼쪽> 대한항공 부사장을 한국공항 사장으로 승진 임명했다. 또 박병률 대한항공 상무를 진에어 전무로 승진임명하고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지난해 말 사임한 한진관광 김정수대표 후임에는 안교욱<사진 오른쪽> 한진관광 상무를 신임대표이사로 내정했다.

 

이외 최정호 진에어 전무를 대한항공 부사장으로 승진 발령했다.

 

업계 정통한 소식통에 따르면 조만간 대한항공은 아시아나항공의 기업결합심사 진행경과에 따라 추후 임원인사를 실시할 예정이며, 지난12일 한진그룹은 최정호 진에어 전무를 아시아나항공 사장을 염두에 두고 대한항공 부사장에 임명한 것이라는 예측을 내놨다.

GTN 금주의 이슈
광고
AD
많이 본 기사
불법&편법영업 판치는 ‘현지’
2022년 5월] 여행사 홈쇼핑 실적
‘보라카이 유일의 현대식 고급 리조트’ 아쿠아 보라카이
현지 PCR비용 제각각..."잦은 마찰"
대한항공, ‘인센티브 ADM 계약’ 비대면 전환
아시아나항공 서울여객지점장 교체
교원KRT에서 ‘교원투어’로 변경
리더스항공, 치앙마이 골프 전세기 운영
인천공항공사, 10억원규모 마케팅
인터파크, 해외여행 안심보장 서비스 전개
이번호 주요기사
최근에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뉴스레터 신청하기

GTN 주요 뉴스를 메일로 받아보세요